블로그 이미지
시와 수필이 있는 마음에 쉼터 입니다
by 모르세

NOTICE

CALENDAR

«   2022/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AG CLOUD

  • Total : 36,331
  • Today : 6  | Yesterday : 37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3700)
(855)
수필 (8)
서정시 (1)
트위터 (1999)
공지사항 (3)
페이스북 (817)
역사 (4)
유투브 (1)

ARCHIVE



 

아무리 수치심을 느끼게 해도 사악함은 변하지 않는다.

사악한 정신은 그 사람을 파괴하고 그를 원수들의 놀림감으로 만들리라.

아무도 단번에 사악해지지는 않는다.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악함  (0) 2021.02.11
속담  (0) 2021.01.24
우정과 역경  (0) 2021.01.22
평화  (0) 2021.01.20
간파하다.  (0) 2021.01.19
완고함  (0) 2021.01.09
Trackback 0 And Comment 0

미국 하버드대학 로스쿨 교수가 일본군 ‘위안부’는 성매매를 강제당한 ‘성노예’가 아니었다는 내용의 논문을 발표해서 논란이 되고 있다.

미국 하버드대학교 존 마크 램자이어 교수가 일본군 ‘위안부’ 관련 논문을 냈는데, 그 요약본을 실은 우익성향의 일본의 산케이신문이 ‘연구의 의의가 크다’고 대서특필했다. 산케이신문사는 예전부터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부정적으로 취급해 온 일본의 대표적 우익신문사다.

존 마크 램자이어 하버드대 교수는 올 3월 출간 예정인 ‘인터내셔널 리뷰 오브 로 앤드 이코노믹스’(International Review of Law and Economics) 제65권에 ‘태평양전쟁 당시 성(性)계약’(Contracting for sex in the Pacific War)이라는 제목의 논문을 게재한다.

이 논문이 출간이 되기도 전에 일본 산케이신문에 그 교수가 요약본을 보낸 것이다. 1월 28일 산케이신문은 해당 논문을 쓴 램자이어 교수의 동의를 받아

논문의 요약본을 공개했다.

논문에서 램자이어 교수가 주장한 내용을 보면, 당시 일본군 ‘위안부’가 된 여성들은 서로의 이익을 위해 계약을 맺은 것뿐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즉 여성들은 공식적인 매춘부, 바로 ‘공창’이었다는 주장인데 일본의 우파와 한국 내 친일파들의 주장과 일맥상통하다.

특히 그는 경제학으로 말하는 게임이론(Game Theory)에 입각한 논리를 도입했고 돈을 버는 목적의 여성들과 모집업자, 일본군의 이해관계가 일치해서 계약이 이루어졌다고 주장한다.

램자이어 교수는 경제학자이므로 일본군 ‘위안부’ 문제에 그런 논리를 적용시킨 것으로 보인다. 이영훈 전 서울대교수가 쓴 『반일종족주의』 속의 ‘위안부’ 부분도 같은 논리로 쓰여 져 있다. 이영훈 전 교수도 원래 경제학을 전공한 사람이라 인간의 행동이란 자신의 이익을 위해 움직인다는 경제학 이론을 도입해 위안부문제를 설명했다. 그러므로 위안부는 ‘성노예’가 아니라 자신의 선택으로 위안부가 된 상업적 매춘부라는 주장이어서 일본 극우, 한국의 친일파, 미국의 ‘지일파’ 램자이어교수의 주장은 일맥상통한다.

램자이어 교수가 그 주장의 근거로 들고 있는 것은 (1) 당시 일본 내무성이 1938년 2월 통첩을 내고(‘내무성 통첩’) 일본군 ‘위안부’를 모집할 때 기존에 매춘부로 일하던 여성만을 고용하도록 관계기관에 하달한 점 (2) 내무성이 같은 문서로 소관 경찰에는 여성들이 자신의 의지로 일본군 ‘위안부’에 지원한 것인지 본인의 의사를 직접 묻도록 한 점 (3) 계약이 끝나면 즉시 귀국시켜야 한다고 지시한 점 (4) 소수의 취업사기 등의 사례가 있으나 그 책임은 일본정부나 일본군이 아니라 모집업자들에 있다는 점 등이다.

그런데 이미 많은 연구로 밝혀졌는데 1938년 2월의 ‘내무성 통첩’은 결국 지켜지지 않았다. 1940년 5월의 외무성 문서에는 “경찰의 증명이 나닌 현지 일본군의 증명서만으로 여성들을 도항시키는 사례가 많다”고 지적했고 1942년 이후는 경찰을 통하지 않아도 육군성이 여성들을 ‘군관계자’로 증명하는 증명서만 있으면 여성들은 얼마든지 전쟁터로 갈 수 있었다. 램자이어 교수는 일본 내무성이나 일본군이 모집업자를 극비리에 선정해 모집 뿐만이 아니라 이송과 현지에서의 포주역할까지 시켰다는 점을 무시했다.

램자이어 교수는 사회법학 전문가인 동시에 지일파 학자로 통한다고 하는데 그는 1954년 미국 시카고에서 태어나자마자 일본 규슈 미야자키현으로 이주해

18세까지 살았다. 일본어에 능통해 일본 학자와 공동저작도 다수 있고 일본정부로부터 훈장도 받았다고 전해진다.

일본이 정부 차원에서 혹은 민간 차원에서라도 이 논문을 이용해 여론조작에 나설 가능성이 크다. 지난 12월 독일 베를린 미테구에 설치된 소녀상이 일본정부와 일본의 극우단체에 반대공작을 이기고 미테구 의회에서 영구설치가 결정되었다. 지난 1월 8일 서울중앙지법이 일본정부에 대해 원고인 ‘위안부’ 피해자들 12명에 1억원씩 위자료를 내라는 판결을 선고했고 1월23일 판결이 확정되었다.

램자이어 교수의 논문발표는 이런 일련의 위안부‘관련 움직임과 무관하지 않을 것이다. 그 배후에 일본정부나 일본 극우세력이 있는지 알아봐야 할 것이다.

'페이스북' 카테고리의 다른 글

Yuji Hosaka  (0) 2021.02.03
김찬식  (0) 2021.01.25
장성민  (0) 2021.01.23
Jean K. Min  (0) 2021.01.23
최인호  (0) 2021.01.23
박수현  (0) 2021.01.22
Trackback 0 And Comment 0

l.facebook.com/l.php?u=https%3A%2F%2Fyoutube.com%2Fwatch%3Fv%3Dsn_bZW6tnzY%26feature%3Dshare%26fbclid%3DIwAR36xQp9bYNe4XiF3S9wzNUX4jkzb1Xm2-JtjEb5rSV84n4n5UteloQg7yU&h=AT2pKmG8hYm2b1AMboR8xGHpBbacyPaJ_T1gzMGq3xrWG_9gyhmcUzTURgEex-6lWZJqo1PbBSwV3Q27QUIE82XfIX8EO9fxDoLrN7FiG4ZrWANAFHpy-rhDse4Y51E2xjEm&__tn__=H-R&c[0]=AT2mA09l70QZIUwrHPm4ltCqnLgliaRppZQqdqjnHwEjfHqio8R3F6QfCqj2v2QFkKiCavpJZ3GO78zQBjr2aBe16p2riTiS4pzDgWy-1ZNo4Fsz4z7NSagXMtYiP3rg2OnIss1d-d5hmapRbrURxhKWow

 

https://l.facebook.com/l.php?u=https%3A%2F%2Fyoutube.com%2Fwatch%3Fv%3Dsn_bZW6tnzY%26feature%3Dshare%26fbclid%3DIwAR36xQp9bYNe4XiF3S9wzNUX4jkzb1Xm2-JtjEb5rSV84n4n5UteloQg7yU&h=AT1zUmVca9QtM0d4YcAcE_I7IeZxX9qJ_LlpniLpP1ca7ycbcycZqT1QMoDKL0aWzObqu4i3GfKX-BVjNAwlLEiYf2omyCpZ2cx9sznJhga9JBYieWGItIQ4C4h3ynsbpc6S9gBS2Bt7cF-SmpbfJe2i_5fZB1hB2hgnrHXD9e7tnjEG__p3vr2OIuYTPgZFIJg7gXjTCd0CzdzyVQoePZihMVckPjto2Y7f2J_S

 

l.facebook.com

 

l.facebook.com/l.php?u=https%3A%2F%2Fyoutube.com%2Fwatch%3Fv%3DYcgZROqhhZs%26feature%3Dshare%26fbclid%3DIwAR0TxI9JTw7phMO2V9ikW9PfRyiAh2StFpiXunE1HyxVy0w1FnqgXrQoipY&h=AT0VwfsXLC4ArgZisvJpPaG1yw--RrREDGAFYbvMF9MX0VMHMFdH7GqQ_nMt9dT-YS1g8u97ngdNKsT7NqqsMQKEmQnkB2PZp6TDOQGgr7yp9tTdVNj0BE_UlCut19eaqe0r&__tn__=H-R&c[0]=AT1r0GjMNvwFr3PyrCyKm8ruKqCNi1TO-Cb5-gZaNN6i_WLtmi1OIFKQgYiilH2OOKusKKjF_6pxDy9PfX-UeSddgaGsy649yz83xxylvI6mDlzYug_g5JQ1LWU3jmIrcHntiZuYYQ7nIJo-hoJH9d7hPg

'유투브' 카테고리의 다른 글

깨시연tv  (0) 2021.02.03
Trackback 0 And Comment 0